플러스궁합
플러스궁합  환경설정 [손님] 검색   로그인 / 회원가입    



띠궁합




일반적으로 많이 알려진 궁합이 띠궁합입니다.
띠 궁합은 년지로 보는 겉궁합의 하나입니다.

사주를 따지기 힘든 일반인들이 가장 알기 쉽고 명쾌한 답안을 찾을 수 있어 누구에게나 쉽게 이해할 수 있는 부분이라 그런지도 모릅니다.
아뭏던 잘 맞는다. 안 맞는다 라는 문제를 떠나 그래도 모든 사람들이 관심이 많이 가는 궁합의 한 방법이 아닐까 생각됩니다.

사주에서 자신을 지칭하여 가장 중요하다는 일간은 모르는 사람이 대다수지만 태어난 해에 대한 자신의 띠를 모르는 사람은 거의 없습니다.
그렇듯이 띠를 필수적으로 기억하는 이면에는 은연중에 궁합이라는 심리가 내재되어 있지 않나 생각됩니다.

< 남자와 여자가 새로 사귀게 되는 경우는 물론이요, 같은 남자끼리 아니면 여자끼리 만나도 나이를 물어보고 띠를 물어보거나 생각해 보게 됩니다.
이것이 띠 궁합입니다.

나의 정보 子(자) 년 쥐띠


※ 안내말씀
설명글이나 작업의 진행이 아닌, 본 메시지를 보셨다면 포인트보기 를 먼저 확인하시기 바랍니다. 
[포인트 확인] 바로가기

[g3d1acuk]님은 0포인트로 확인됩니다.포인트가 2점 이하면 공지사항 등 자료읽기나 글쓰기 등으로 포인트를 2점 이상으로 올리신 후 작업하시기바랍니다.

손님도 자료등록은 바로 가능합니다.
[글쓰기] 바로가기
[참고] 기본 포인트가 되지 못한 분은 [자료등록]이나 [자료열람] 등으로, 2 포인트가 되어야 정상적 열람이 가능합니다.포인트의 적립은 게시글 읽기, 글쓰기, 답변글쓰기, 메모글쓰기, 회원가입, 로그인 등 사이트내 모든 활동이 포함됩니다.

토론마당 글등록, 질문방 답변 , 메모글 등 자료등록은 글자수에 따라 포인트가 부여됩니다.


포인트제도 안내
필요한 포인트 점수나 대기시간은 회원분들의 반응이나 참여 정도에 따라 수시로 조정됩니다.



쥐띠 장점
쥐띠 단점
사주적특성
권장직업
상대 정보 丑(축)년 소띠
소띠 장점
소띠 단점
사주적특성
권장직업
궁합
子(자) 년 쥐띠

丑(축)년 소띠
합.충.원진
설명
궁합지수
%
%
gunghab.sajuplus.net


궁합 정보입력
나의 정보
성별
띠 선택
상대방 정보
성별
띠 선택

궁합보기
본 서비스는 무료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처음 오신 분은 공지사항을 먼저 보시고 이용하시기 바랍니다.
사주플러스의 모든 프로그램은 누구나 무료로 이용 가능합니다.
사용하시면서 불편하거나 개선되었으면 하는 부분 등은 지적해 주시면 최대한 반영토록 하겠습니다.

공지사항
[손님]


최근 글
[손님]
인기 글
[손님]
사주풀이마당
[손님]

노하우마당
[손님]

질문답변마당
[손님]
[신미정재] (9) 사주에서의 고립
최근 댓글
[손님]
[g3de]  인월에 정해일주이며 임수가 투출이 되었네요 관이 2개라고 보시는것보다 정관임수가 천간으로 투출되었고 해수는 통근처의 역활이라 생각이 됩니다 이사주가 임수가 투출이 되어 일반적인 내격사주라고 보여지고 합으로 인하여 종왕격이나 종강격이 아닌가 했습니다 하지만 관이 있고 투출이 되어서 아닌듯 합니다 혹여 다른 분들께서 보신다면 저의 이 의견에 대해 조언 부탁드리고 배우자운에서 본다면 합이 많다고 좋은사주는 아니고 이 합이 사주에서 기신작용을 한다면 어느정도 복잡한 연예사가 예상이 되기도 합니다... 하지만 이 임수는 년간이 정화를 만난후 일간인 정화와 합을 하며 즉 년간 정화보다 일간인 정화의 남자와의 인연이 더 깊다고 보여지고 나이가 몇살인지는 모르지만 (님) 시간에 병화가 중년이후 나타날것이고 병화가 누군인지 그시기에 잘 판단을 한다면 알것같습니다 오늘도 좋은 하루 되시기 바랍니다 ~!
[갑인기운]  저도 지금 임용 준비중인데 정말 죽어라고 안붙네요 이렇게 운이 안따라줄 수 있을까요 작년에는 2차에서 고배를 마셨는데 아직까지도 공부가 손에 잡히질 않아요 답답한 마음에 얼마나 많은 술사를 보러 다녔는지 셀수도 없고.. 다들 22년이 좋을 거다 라던데 그래서 최종 합격을 못했던가 싶기도 하고 올해는 연운으로 축미충에 들어오고 시험보는 달 월운으로는 천라지망 사해충에 난리도 아니네요 내 인생 평생 꼬이고 꼬여서 흐르지도 못할건가 싶고.. 작년 올해 정말 너무 힘드네요 간신히 기신대운 벗어났나 싶으면 또 기신대운이 오고.. 남들 젊을 때 누리는 용희신 저는 70살에나 만나는데 그때까지 살아갈 수나 있을지도 모르겠구요.. 말하다 보니 너무 푸념이 되어버려서 죄송해요 그래도 힘내야겠죠..
토론마당
[손님]